YONGPHOTOS.COM

황령산에서 즐기는 '커피한잔'의 여유

 기타 2010.10.26 16:45 글 / 사진 : 용작가

  필독! 저작권에 대한 공지사항입니다. (Copyright Notice)



NIKON D40 | 1/15sec | F/3.3 | 26.0mm | ISO-800
부산에서 멋진 야경을 꼽는다면 황령산에서 한눈에 보이는 부산시내가 으뜸일꺼라 생각됩니다. 저는 이번 불꽃축제 전야제황령산 봉수대에서 감상했는데요~ 따뜻한 커피한잔이 빠질 수 없겠죠?^^
NIKON D40 | 1/20sec | F/4.0 | 50.0mm | ISO-800



제 지인이 운영하고있는 커피집(?),커피차(!)  소개해드릴께요~^^; 황령산 봉수대가는 방향으로 거의 끝까지 (봉수대입구 약 1km 전) 가셔야 만나볼수 있어요... 맨마지막 앞집이에요!  하이얀

이 근처에서 원두기계로 커피를 뽑아주는 유일했던 곳이였구요, 지금은 이곳 포함 2곳에서 원두기계를 사용한다고 하네요... 다른곳은 그냥 인스턴트커피....-_-;;;ㅋㅋ 
NIKON D40 | 1/20sec | F/4.0 | 45.0mm | ISO-800
NIKON D40 | 1/60sec | F/3.3 | 26.0mm | ISO-800NIKON D40 | 1/40sec | F/3.2 | 24.0mm | ISO-800

메뉴판입니다. 칠판에 적은 글씨가 친근합니다.  제가 좋아하는 아메리카노는 1,500원입니다..ㅋㅋ 하지만 전 여기선 항상 공짜커피 마신다는.....머리 빠지는건 아닌지 겁나, 겁나네요.

암튼 저렴한 가격으로 맛좋은 커피를 맛 볼 수 있습니다. 멋진 야경은 덤~!!
NIKON D40 | 1/25sec | F/2.8 | 17.0mm | ISO-800
겨울에는 이렇게 바람막이를 설치 한답니다.. 산속의 바람은 가을만 되어도 엄청 차더군요...
NIKON D40 | 1/20sec | F/2.8 | 17.0mm | ISO-800
이날은 불꽃축제 때문에 한산한 모습입니다..
NIKON D40 | 1/13sec | F/2.8 | 17.0mm | ISO-800
정면에서 바라본 모습이에요~
NIKON D40 | 1/15sec | F/3.3 | 26.0mm | ISO-800
삶은계란이나 컵라면처럼 간단한 요기 해결가능한 음식도 파는군요~ 예전에는 샌드위치도 팔았는데.. 지금은 하는지 모르겠어요^^;; 제가 사진찍을때는 없었던거 같은데...
NIKON D40 | 1/80sec | F/3.3 | 26.0mm | ISO-800
삶은계란입니다.. 츕~ 먹고싶네요.. 저처럼 몸꽝이 안되려면 고단백 저탄수해야합니다..!! ㅜ-ㅜ


NIKON D40 | 1/10sec | F/4.0 | 50.0mm | ISO-800
마지막으로 저의 지인인 처제예비동서입니다..ㅋㅋㅋㅋ (반전인가요??^^;;)

황령산 올라가시면 커피한잔 해보세요. 블로그 보고 왔다고 하시면,, 혹시 서비스라도....-0-;;; 보장은 못합니다..ㅋㅋ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
Comment +10

  • Seen 2010.10.27 06:18 신고

    간이식 카페네요..
    일반 카페보다 더 색다르고 멋있습니다.
    저도 저런 거 많이 좋아하는데.. ㅋㅋ
    마지막 반전에 상당히 놀랐답니다. ㅋㅋㅋ 많이 이쁘시네요.. ^^;
    즐거운 하루되세요 용이님~!

    수정/삭제 · 답글달기

  • 쿠쿠양 2010.10.28 15:00 신고

    라면에 커피에 빵에 삶은계란에~ 없는게 없네요+__+ ㅎㅎㅎ
    완전 좋을듯 ㅎㅎ

    수정/삭제 · 답글달기

  • BeautifulGrace 2010.11.16 18:09 신고

    ㅎㅎ 사진 보면서 혹시 지니님 까페 인가? 했어요~ (왜냐면, 처제님 사진이 옆에 와이프님이랑 아주 닮았더라구요 ) ㅎㅎㅎㅎㅎㅎ
    역시 마지막 글 보면서 아항! 했답니다 ㅎㅎ 쿡쿡

    수정/삭제 · 답글달기

  • Greeno 2011.04.21 18:53 신고

    경성대쪽으로 올라오는 길인가요? 저는 사는곳이 양정이라 주로 물만골쪽 통해서 올라가는데 이런게있는걸 본기억이 별로 없거든요 ㅎㅎ

    수정/삭제 · 답글달기

  • Saganouvelle 2011.09.23 08:06 신고

    부산 떠나기 전 마지막 밤에 황령산 봉수대에 갔었어요.
    그때 이 Cafe 보았던 것 같아요.
    예쁜 처제분도 뵙고 좋았을텐데, 우린 너무 춥다고 (작년 Christmas후 참 춥더라고요) 빨리 내려와 버린게 아쉽네요.

    또 이렇게 많이 Review 해주세요.
    우리가 부산에 다시 가면 좋은 참고가 되겠어요.^^

    수정/삭제 · 답글달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