NIKON D600 | 1/160sec | F/7.1 | 50.0mm | ISO-100담양 국수거리, 뚝방국수

 

.

.

.

.


2013년 10월 27일

 

 

이 국수를 먹기위해 정말 오래도 기다렸다.
날씨가 따뜻하면 평상에 앉아 국수를 먹어도 좋을것 같았다.
뜨끈한 구들장은 아니었지만 찬공기를 막을 수 있는 방에 자리를 잡고
물국수 두개, 비빔국수 두개와 삶은 계란을 시켰다.


소면이 아닌 중면을 사용하는게 특징이었고, 맛은 군더더기없이 깔끔했다.
중면을 사용해서인지 물국수는 우동을 먹는것과 느낌이 비슷했다.
개인적으론 물국수보다는 비빔국수가 더 맛있었다.


그리고 밑반찬으로 나온 고추가루 양념에 버무려진 단무지가 별미였다.
결론을 내자면 국수 그 이상, 그 이하도 아닌 딱 국수의 맛이었다.
맛집이라기 보단 서민식당이란 느낌, 아무튼 가격대비 괜찮은것 같다.

 

 

※ 다시 먹겠냐고 묻는다면, 또 먹겠다고 대답할 것 같다.

다음에는 비빔 곱배기로다가... 츄릅~~~!

 

 


.

.

.

.

 

NIKON D600 | 1/125sec | F/4.5 | 58.0mm | ISO-500물~ 하나!!

 

.

.

.

.

 

 

NIKON D600 | 1/250sec | F/4.5 | 52.0mm | ISO-500비빔~ 하나!!

국수가 나온뒤론 먹기 바빠 단무지, 삶은 계란 사진은 못찍었다.

 

.

.

.

.

 

끗! ;;;;;;;

 

 

 

 



Posted by 용작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