YONGPHOTOS.COM

[대마도 여행] 대마도 유일 폭포인 '나루타키 폭포'의 시원한 물줄기



NIKON D500 | 1/125sec | F/6.3 | 16.0mm | ISO-360





삼나무가 빽빽하게 심어져있는 나루타키 자연공원 산책로를 따라 

10분만 걸어가면 만날 수 있는 나루타키 폭포... 

나루타키(鳴滝)폭포는 낙차의 높이가 15m이고 수량이 많을땐 

울림이 주위의 산을 흔든다는 의미를 갖고있다 하는군요. 

(저희는 중간쯤에서 봐서 3~4m정도의 낙차만 보고왔어요. ㅎㅎ)





NIKON D500 | 1/125sec | F/9.0 | 16.0mm | ISO-1800


  나루타키자연공원 입구

 




평소에는 건천이라 실망스런 장면은 보는게 보통이라 패스하려했지만,

새벽에 잠이 깰정도로 크게 울렸던 천둥소리와 폭우....

(배가 뜰까싶어서 날씨를 검색했을정도였... 그러나 낮에는 매우 맑음!ㅋ) 

떠나기전 마지막 여행지로 꼭 들려봐야겠다는 생각이 들더라고요.

무엇보다 주차장(공원 입구 옆 공터)에서도 가까워서 더 좋았어요.





NIKON D500 | 1/125sec | F/6.3 | 16.0mm | ISO-320



 


공원 입구부터 폭포 전망대(?)까지 걸어가는 길에는 

삼나무가 빽빽하게 심어져있어 산림욕을 마음껏 할 수 있었고, 

산책로도 일본스럽게 참 잘 정돈되어있다는 인상이 들었어요.

무엇보다 대마도 유일 폭포인 나루타키 폭포가 

가장 웅장한 모습일때 보고 왔다는것이 정말 만족스럽더군요. ㅎㅎ




폭포도 근사했지만, 주변 자연환경이 너무 멋졌던 곳... 

그래서 다시 꼭 찾아오고 싶은 곳이기도해요. 

돗자리들고 먹을거 챙겨서요... ㅎㅎ





NIKON D500 | 1/125sec | F/6.3 | 16.0mm | ISO-1000


.

.

.



NIKON D500 | 1/125sec | F/3.5 | 16.0mm | ISO-500


.

.

.



NIKON D500 | 10sec | F/9.0 | 16.0mm | ISO-100


  나루타키 폭포의 시원한 물줄기


 


NIKON D500 | 2sec | F/4.0 | 16.0mm | ISO-100


.

.

.



NIKON D500 | 1/125sec | F/5.6 | 16.0mm | ISO-560


.

.

.



NIKON D500 | 1/15sec | F/10.0 | 16.0mm


.

.

.



NIKON D500 | 1/10sec | F/2.8 | 16.0mm


  쓰레기봉투를 챙겨든 엉뚱이♥


 


NIKON D500 | 1/125sec | F/3.3 | 35.0mm | ISO-800


.

.

.



NIKON D500 | 1/125sec | F/2.8 | 22.0mm | ISO-800


.

.

.



NIKON D500 | 1/125sec | F/4.5 | 42.0mm | ISO-900


  여행의 즐거움은 역시 이런 사진을 찍을 수 있어서이다.


 


NIKON D500 | 1/160sec | F/9.0 | 16.0mm | ISO-400


  균형잡기의 달인, 엉뚱이♥


 


NIKON D500 | 1/1600sec | F/9.0 | 16.0mm | ISO-400


  여행내내 수고해준 올드카와 함께


 

 

 

 

 

2016. 08. Hitakatsu, Tsushima ⓒ 박경용

 

Photograph by PARK KYOUNGYONG
Copyright 2009-2016. PARK KYOUNGYONG All Rights Reserverd
Blog. http://YongPhotos.com

 

 


신고

Comment +16